서울시, 물품구입비 지원 뇌병변장애인 연령 64세로 확대 > 정보뱅크

본문 바로가기

정보뱅크

서울시, 물품구입비 지원 뇌병변장애인 연령 64세로 확대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남은자센터 작성일22-01-18 09:16 조회122회 nameunjacil@naver.com

본문

서울=연합뉴스) 황윤정 기자 = 서울시가 뇌병변장애인 대소변흡수용품(기저귀) 구입비 지원 대상자 연령을 기존 만 3∼54세에서 만 3∼64세로 확대한다고 11일 밝혔다.

서울시는 "돌봄 사각 발생을 최소화하고자 지원 대상자 확대를 올해 조기 추진했다"면서 "최대 1천400명까지 지원할 수 있을 전망"이라고 설명했다.

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매월 5만원 한도로 대소변흡수용품 구입비의 50%를 지원받을 수 있다.

지원 신청은 서울시장애인복지관협회 또는 수행기관으로 지정된 장애인복지관 24곳에서 하면 된다.신청에 필요한 서류 등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장애인복지관협회 누리집(http://together-seoul.org) '알림마당' 뇌병변장애인 지원사업 공지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고광현 서울시 장애인복지정책과장은 "뇌병변장애인 대소변흡수용품 구입비 지원은 뇌병변장애인 가구의 경제적 부담 경감뿐만 아니라 당사자 건강‧위생 관리에 도움이 될 것"이라며 "뇌병변장애인의 건강한 삶과 자립 역량 증진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실행해 나가겠다"고 밝혔다.